홍보

토목, 건축, 조경, 전기/통신등 종합건설업의 New Paradigm으로
앞서가는 기업! 창조적인 기업! 신뢰받는 기업!

㈜경도

News&Notice

경북도 SOC사업 청년 일자리 창출 나선다

  • 관리자
  • 2016-03-21 10:27:24
  • hit4518
  • 58.151.220.115

‘SOC 청ㆍ량ㆍ제 프로젝트’…용역입찰에서 지역청년 고용 권고

경상북도가 SOC사업을 통한 청년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경상북도는 도내에서 추진되는 각종 SOC사업이 청년 일자리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는 ‘경북 SOC 청(청년에게)ㆍ량(양질의 일자리를)ㆍ제(제공하자) 프로젝트’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경북 SOC 청ㆍ량ㆍ제 프로젝트는 도에서 발주하는 도로 및 하천 공사 사업에 청년일자리가 창출되도록 기업동참을 유도하고, 지역인재를 발굴, 홍보해 일자리가 생겨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우선, 도에서 발주하는 도로나 하천공사의 감리 및 설계용역 업체 선정시, 입찰에 참여하는 업체에 대해 지역청년 고용을 권고할 방침이다. 동시에 응찰업체 평가 시 지역청년 채용ㆍ운영정도도 함께 고려할 계획이다.

경북도에서는 올해 단산∼부석 등 도로 감리 5건과 초곡천 등 하천 설계 10건, 동천 등 하천 감리 3건 등 총 18건의 용역발주가 예정돼있다.

도는 이 같은 활동을 통해 청년일자리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일깨우고, ‘1사ㆍ1청년 더 채용하기’등 도가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청년취업정책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도는 또 SOC 분야와 관련한 양질의 청년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청년일자리 SOC 특공대’를 구성‧운영한다고 밝혔다.

SOC 특공대는 지역대학 등과 협력하여 지역인재를 발굴하고 기업과 매칭시키는 역할을 담당하는 이른바 민관협치 시스템으로 운영된다.

SOC 특공대는 지역균형건설국장을 총괄로 해 도로, 하천, 건축 등 SOC사업 부문별로 추진전담반을 구성하고, 지역대학과 협력해 인재를 발굴한다. 이어 도내에서 추진하는 SOC사업의 도급업체 본사와 현장을 직접 방문해 지역인재를 홍보하고, 채용을 독려할 계획이다.

교류와 정보 부족으로 인한 일자리 미스매칭을 줄이고 기업과 인력간의 가교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도는 기대하고 있다.

이밖에도 김천혁신도시에 자리 잡은 한국도로공사를 비롯한 12개 공공기관에 지역청년 채용을 홍보하고 지역대학과의 연계협력을 강화하는 ‘혁신 Dream Job’ 사업도 추진한다.

우선, 김천혁신도시에 이전한 공공기관과 도, 지역대학의 각 실무자가 참여하는 인재채용 공동협의체를 구성해 인력 수요공급 정보를 교환한다. 이어 혁신도시 이전기관 채용설명회를 올 상반기에 개최해 지역청년 일자리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최대진 경상북도 지역균형건설국장은 “도내에서 추진되는 각종 SOC사업이 청년일자리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직원들과 머리를 맞대고 고민해 숨은 양질의 일자리를 찾아내 청년들에게 희망의 경북 SOC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정석기자 jskim@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4d4e81d3f9219886bcadb3dc9b503f82@h*@4d4e81d3f9219886bcadb3dc9b503f82@
게시글 공유 URL복사